전북도의회‘평화통일실현 및 자치분권 연구회’강원도 DMZ일대 현장견학

전북도의회‘평화통일실현 및 자치분권 연구회’강원도 DMZ일대 현장견학
▲사진*전북도의회 강원도 DMZ견학ⓒ전주시 소비자저널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전라북도의회 의원연구단체 ‘평화통일실현 및 자치분권 연구회’(연구대표 문승우, 군산4)는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강원도 DMZ일대 현장견학에 나섰다. 

연구회 회원들은 고성 통일전망대, 통일관, 6.25 전쟁체험 전시관, DMZ박물관 등을 견학하며 평화통일실현을 위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전라북도 남북교류사업 활성화 방안을 탐구했다. 

또한 평화와 안보의 현주소를 생생하고 특별하게 경험할 수 있는 DMZ 평화의길 체험을 진행했다. 

한민족 분단의 아픔이 깃든 비무장지대는 세계에서 유일한 분단의 현장이자 자연 생태계의 보고이지만, 그동안 한반도에서 가장 첨예한 대결지대이자 중무장한 지역으로 군사적 충돌 위험이 상존했던 곳으로 판문점선언(`18.4.27)을 계기로 평화둘레길을 조성해 DMZ지역의 평화를 공고히 정착시키고, 접경지역의 번영·발전을 촉진하고 있다. 

연구대표 문승우 의원은 “최근 남북미 대화가 재개되면서 움츠러들었던 남북교류가 재논의 되고 있다”며 “전라북도가 남북교류협력사업을 추진함에 있어 도민의 이해와 동의를 구하는 것 역시 중요한 문제라고 생각하며 이를 위해 전라북도에 통일교육과 체험학습을 할 수 있는 통일관 설치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