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군산시, 농업인 주거환경 개선에 앞장

농협 군산시, 농업인 주거환경 개선에 앞장
▲사진*주거환경 개선 사업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농협군산시지부(지부장 조인갑), 군산농협(조합장 박형기), 농촌현장지원단은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펼쳤다.

이날 봉사활동은 군산시 개정면에 거주하는 돌봄 대상자 어르신댁에 방문해 노후 벽지와 장판 교체 등 주택 노후화로 생활의 불편을 겪고 계신 어르신을 대상으로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주거환경 개선 사업은 농업인 행복콜센터에서 상담·접수해 현장지원단 실사를 통해서 농협직원들과 농촌현장지원단 자원봉사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됐다.

군산농협 박형기 조합장은 “농촌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인하여 복지사각지대에계신 어르신들을 위해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해 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산시지부 조인갑 지부장은 “앞으로도 농업인행복콜센터를 통해 군산시 농촌지역 취약계층 농업인들이 불편함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돌봄서비스에 나설 예정이다”고 전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