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농협·전주김제완주축협 청정축산 환경개선사업 실시

전북농협·전주김제완주축협 청정축산 환경개선사업 실시
▲사진*축산환경개선의 날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전북농협(본부장 박성일)은 전주김제완주축협(조합장 김창수)과 31일 고산면 율곡리 소재 강금자(한우)농가를 방문, 축사 내·외부 청소와 소독 등 축산환경개선의 날 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는 전북농협과 전주김제완주축협 임직원 등 10여명이 함께 악취저감과 사육환경 개선을 위해 축사청소와 농장주변 경관개선, 소독활동을 펼쳤다.

전주김제완주축협 김창수 조합장은 “매주 수요일 축산환경개선의 날 행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고질적인 축산냄새 방지와 축사 외부경관 개선 등 깨끗한 축산농장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성일 본부장은 “요즘 같은 장마철은 환경정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며 악취관리와 가축분뇨 오염원 방지에 축협과 농가들이 스스로 앞장서 줄 것”을 당부하며, “축산에 대한 국민들의 부정적 인식해소를 위해 다양한 환경개선활동을 통해 지역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전북농협이 되겠다”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