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긴급구조시 골든타임 확보 위해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 구축…

진안군, 긴급구조시 골든타임 확보 위해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 구축...
▲사진*국가지점번호판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진안군이 등산객 및 안전 확보를 위해 운장산과 부귀산 등 주요 등산로 100개소에 국가지점번호판을 활용한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을 구축한다.

진안군에 따르면 사업 추진을 위해 도비 3천만원 등 예산을 확보했으며, 시스템이 구축되면 1개월간 시범운영 뒤 내년 1월부터 정식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고 22일 밝혔다.
  
현재 사용 중인 ‘국가지점번호’는 조난 등 긴급 상황 시 신속하게 대응키 위한 국가안전망으로서 도로명주소가 없는 산악, 해양 등에 부여되며 문자와 아라비아숫자 10자리로 표기된다.

그러나, 이 번호는 좌표정보이므로 119 신고 시 위치 확인은 가능하지만 긴 자릿수 때문에 긴급한 상황에서 번호 전달 착오가 발생할 수 있어 구조 지연 등의 우려가 제기돼 왔다.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이 구축되면 신고자는 국가지점번호판 인근에 있는 경우에는 NFC나 QR코드를 스캔해 구조 신고할 수 있다. 또한 떨어져 있는 경우에도 ‘진안군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에 접속하면 정확한 위치공유 및 119신고를 할 수 있다. 

군은 시스템 구축으로 구조 골든타임을 확보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위치 확인이 어려운 등산로 등에서 응급상황 발생 시 국가지점번호를 적극 활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재난취약지역에 국가지점번호판을 지속적으로 설치해 군민과 관광객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은 조난 시 스마트폰으로 좌표 번호를 NFC나 QR코드를 스캔해 즉시 신고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위급상황 발생 시 스마트폰을 통해 번호전달과정 없이 즉시 조난신고를 할 수 있도록 하는 게 핵심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17 − 1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