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2022년도 노인 일자리 사업’ 확대 추진…

정읍시, ‘2022년도 노인 일자리 사업’ 확대 추진...
▲사진*정읍시, 2022년도 노인 일자리 사업 확대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정읍시가 100세 시대 초고령사회에 접어든 가운데 지역 어르신들의 사회참여와 생활 안정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정읍시에 따르면 2021년 10월 기준 정읍지역 노인 인구(만 65세 이상)는 3만526명으로 전체인구 10만6,800여 명 대비 29%에 달한다.

시는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매년 일자리 사업을 확대 추진한 결과 최근 4년간 참여 인원 2,348명에서 5,073명으로 2,725명 증원했으며, 예산도 약 116억원이 증액됐다.

2022년도는 올해보다 21억2,000만원이 늘어난 198억5,700만원을 투입해 5,235명의 어르신에게 일자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오는 17일까지 노인 일자리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노인 일자리는 공익 증진을 위한 봉사활동의 공익활동형과 노인의 활동 역량을 활용한 서비스 제공 일자리인 사회 서비스형, 소규모매장과 전문사업단을 운영하는 시장형 사업단으로 나눠 모집한다.

공익형은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자면 가능하며, 사회 서비스형과 시장형은 만 65세 이상의 근로 능력이 있는 노인이면 가능하다.

참여 희망자는 주민등록 등본과 신분증, 코로나19 백신접종 확인 가능 서류 등을 지참해 해당 읍면동 또는 지정된 5개 수행기관에서 신청·접수할 수 있다. 

최종 선발 여부는 신청기관에서 개별적으로 통보할 예정이며, 사업은 내년도 1월부터 시작된다.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내년에도 양질의 일자리를 많이 발굴해 어르신들의 사회 경험과 전문지식을 활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22년도 일자리 사업 추진을 위해 대한노인회와 정읍시니어클럽, 정읍시노인복지관, 정읍북부노인복지관, 섬진강댐복지관 등 5개 기관을 수행기관으로 지정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5 + 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