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적극행정의 이해와 사례교육 실시

무주군, 적극행정의 이해와 사례교육 실시
▲사진*무주군 적극행정 교육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무주군은 2일 전통문화의 집 대강당에서 ‘적극행정의 이해와 사례“에 관한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무주군 실·과·소·읍·면 직원 2백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적극행정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돕고 투명하고 신뢰받는 행정을 구현한다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전북도청 임다희 대도약관리 팀장이 강사로 나서 적극행정의 개념과 추진방향 등을 업무 속 사례 중심으로 전달했다. .

임다희 팀장은 “적극행정은 공공이익을 위해 적극적으로 업무를 처리하는 행위로 사적인 이해관계 없이 공공의 이익증진을 위한 행위, 새로운 아이디어와 지식 및 경험, 역량을 바탕으로 한 행위, 주도적으로 문제를 해결하려는 자세가 뒷받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지자체 주도로 과도하게 지정된 군사보호구역을 해제한 사례 등을 공유해 호응을 얻었다. 

무주군청 공무원들은 “적극행정을 하라고는 하는데 그동안은 사실 막연한 감이 없지 않았다”라며 “오늘 들은 강의들을 토대로 업무들을 살펴보고 접목할 부분, 개선할 부분들도 고민해볼 생각”이라고 전했다. 

한편, 무주군은 연내 ‘적극행정 운영 조례안’을 공포할 계획으로 ‘무주다운 무주’ 실현을 위해 불합리한 규제들을 발굴·개선해 나가는 등 창의성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적극적인 공직문화를 조성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