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전북농협,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임직원 특별 성금’전달

NH전북농협,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임직원 특별 성금’전달
▲사진*전북농협 지역사회공헌단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NH전북농협 지역사회공헌단(단장 박병철 노조위원장)이 지난 2일 전라북도교육청에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임직원 특별성금 1,500만원’ 을 전달했다.

NH전북농협 지역사회공헌단에 따르면 이날 전달식에는 박병철 노조위원장, 나영성 교육혁신과장, 이재문 전북도교육청 지점장, 서영숙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고 3일 밝혔다.

전달된 성금은 전북농협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매달 적립한 것으로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육복지학교 취약계층 및 조손가정 학생들의 학업 지원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박 노조위원장은 “임직원들의 뜻을 한데 모아 전달한 성금이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학생들에게 따뜻함으로 전달되길 바란다” 며 “앞으로도 NH전북농협 지역사회공헌단은 도움을 필요로 하는 곳에 나눔의 손길을 건네는 지역공익활동에 앞장서겠다.” 고 말했다

한편, NH전북농협 지역사회공헌단은 600여명의 전 임직원으로 구성된 봉사단체로 따뜻하고 온정이 넘치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연탄나눔 봉사활동, 농촌일손돕기, 소외계층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