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의회, 설맞이 장보기는 전통시장에서

전라북도의회, 설맞이 장보기는 전통시장에서
▲사진*도의회 설 장보기 행사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전라북도의회는 20일 설 명절을 앞두고 유통환경 변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장보기 및 전통시장 이용하기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송성환(전주7) 의장과 최찬욱 환경복지위원장(전주10), 김이재(전주4)·문승우(군산4)·오평근(전주2)·최영심(정의당 비례대표)·이병도(전주3)·김희수(전주6)·박희자(민주당 비례대표) 의원 및 사무처 직원 등 40여명은 전주남부시장에서 하현수 상인회장과 간담회를 갖고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어 ‘전통시장을 이용합시다’라는 문구가 적힌 어깨띠를 두른 뒤 미리 구입한 온누리상품권으로 과일과 생선, 떡, 채소 등을 구입했다. 

아울러 아동보호시설인 전북좋은이웃과 사랑의보금자리를 찾아 전통시장에서 구입한 쌀과 화장지 등 생활용품을 전달하고 격려했다.

송성환 의장은 “맛과 정이 넘치는 전통시장을 방문하신 분들이 저렴한 가격에 장도 보시면서 명절의 정취를 느끼시고 이를 통해 서민경제 안정과 전통시장 활성화가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