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의회, 제274회 제2차 정례회 폐회!

김제시의회, 제274회 제2차 정례회 폐회!
▲사진*김제시의회, 제274회 제2차 정례회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김제시의회(의장 김영자)가 19일, 제4차 본회의를 끝으로 제274회 제2차 정례회를 마쳤다.

올해의 마지막 회기인 이번 정례회에서는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를 비롯해, 2024년도 예산안 심의, 조례안 및 각종 안건 심의 등 계획된 일정에 맞춰 35일간의 긴 회기 일정을 마무리했다.

특히, 지난달 16일부터 24까지 9일간은 김제시 본청, 사업소 등 38개 부서와 19개 읍면동을 대상으로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했다. 

행정사무감사 특별위원회(위원장 서백현)는 행정 전반에 대한 실태를 파악해 잘못되었거나 불합리한 행정 사항 총 660건(시정 20건, 주의 45건, 개선 411건, 권고 184건)에 대한 시정 요구 및 개선을 집행부에 주문했다.

또한, 상임위 예비심사와 예결위 종합심사를 거쳐 본회의에서 최종 가결된 내년도 김제시 예산은 일반회계 9,704억 원, 특별회계 750억 원으로, 2023년도 본예산(9,934억 원) 대비 5.23% 증가한 총 1조 454억 원으로 확정됐다. 

김영자 의장은 “최근 전국적으로 확산세를 보이고 있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 방역에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집행부에 당부하며, “올해 의정활동 경험을 거울삼아 다가오는 갑진년 새해에는 더욱 성숙하고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펼쳐나갈 것이다”라고 포부를 밝히고 회의를 마무리했다.